GLORIA PARK | Gloria Jee Eun Park - Flutist

Latest Media

[SOLO] 2012년 여수엑스포 개막 공연 – 봄의소리 왈츠

[orchestra] Debussy [La Mer] – Mov.3. Seoul Pill Harmonic

[orchestra] Debussy [La Mer] – Mov.1 Seoul Pill Harmonic

[orchestra] Ravel [Ma mere l'oye](Mother Goose) – Seoul Piil Harmonic

Latest News

20150909000624_0_99_20150909101609

음악가 부부 채재일ㆍ박지은 듀오 콘서트 개최

오는 24일 금호아트홀에서 클라리네티스트 채재일과 플루티스트 박지은의 듀오 콘서트가 열린다. 2013년부터 듀오 연주자로 입지를 굳건히 한 채재일과 박지은은 한국 클래식 음악계의 대표적인 음악가 부부다. 이들은 서울시향 수석으로 재직하던 시절 만나 2013년 3월 결혼했다. 이번 연주는 지난 4월 박지은의 출산으로 인해 잠시 휴식 후 복귀하는 무대라 관심을 모으고 있다. 채재일은 평균[...]

20160504_22023183856i1

서울시향 수석플루티스트의 품격

- 고전 쇼팽부터 현대작품까지 – 9일 금정문화회관서 연주 2005년 정명훈이 이끌던 서울시립교향악단에 발탁돼 10년째 수석 자리를 지키고 있는 화제의 플루티스트 박지은(사진)이 부산에서 첫 독주회를 연다. 오는 9일 오후 7시30분 금정문화회관 소공연장에서 ‘박지은 플루트 독주회’를 앞둔 박 씨는 “기분 좋아지는 도시인 부산에서 독주회를 가질 수 있어 매우 신난다”며 설렘을 감추지 않았다.[...]

PS15091700037g_99_20150917061804

이들이 음악가부부로 사는 법…채재일·박지은

 - 서울시향 수석연주자 시절 만난 – 클라리넷·플루트연주자 부부 – 득남 후 첫 듀오콘서트 열어 – “아들 얻고 음악적 갈망 더 커져” – 24일 금호아트홀서 ‘음악금실’ 과시 [이데일리 김미경 기자] 첫눈에 반한 건 아니었다. 그냥 친한 동료였다. 음악얘기를 나누다 보면 시간 가는 줄 몰랐단다. 그러던 중 ‘이 사람과 결혼하겠구나’란 막연한 생각이[...]

a

월간 객석 – 플루티스트 박지은·이영수·김동균

발달장애청소년으로 구성된 하트하트오케스트라 단원들과 서울시향 수석 박지은의 행복한 만남 다른 사람의 연주를 듣고, 다른 사람을 위해 기다리는 것. 발달장애청소년들이 오케스트라를 하기 전까지는 몰랐던 것들이다. 하나의 사회로 비유되는 오케스트라는 아이들에게 음악으로 행복한 것이 무엇인지, 함께 소리를 맞춘다는 것이 얼마나 즐거운 일인지 알게 해줬다. 플루티스트 이영수•김동균은 발달장애청소년으로 구성된 하트하트오케스트라에서 초창기 시절부터 지금까지[...]

2012 야마하 사진

플루트 ‘팔색조’ 매력 뽐낸 서울시향 수석 박지은

목관악기 플루트는 한국 전통악기 대금과 닮았다. 먼저 길다란 악기를 앞으로 쭉 내미는 대신 옆으로 맵시 있게 돌려 연주하는 점이 그렇다. 연주자의 입과 악기 사이에 ‘리드(reed)’라는 진동 장치가 없는 점도 같다. 그래서 플루트는 연주자가 불어넣은 숨결이 그대로 음악이 된다. 플루트가 ‘사람의 호흡과 가장 가까운 악기’로 불리는 이유다. 지난 25일 서울 서초구[...]